[TV줌인] '나혼자' 박나래♥기안84, 대상 전현무도 이긴 '뽀뽀·결혼공약'



[TV리포트=김가영 기자] 박나래와 기안84의 러브스토리. 본편 보다 재밌는 속편이다. '나 혼자 산다'에서 흘러나온 '연예대상' 뒷이야기들이 재미를 안긴 것이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MBC '연예대상' 뒷이야기가 전해졌다. '연예대상' 이후 스튜디오에서 만난 멤버들은 그날을 회상했다.



특히 전현무는 "대상은 제가 받았는데 박나래, 기안84가 실시간 검색어 1위였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박나래가 대상을 받으면 결혼을 한다는 파격 공약, 이마 뽀뽀 등으로 화제를 모았기 때문. 또한 "최우수상을 받았는데 약혼이라도 해야하는 것 아니냐"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미 '연예대상' 당일에도 큰 화제를 모았던 두 사람. '나 혼자 산다'에서 담아낸 뒷이야기도 마찬가지였다.



시상식 전 대기실에서 만난 두 사람. 박나래는 기안84를 자신의 대기실로 데려가 헤어와 메이크업을 받게 했고 기안84는 박나래의 말을 듣고 머리 손질을 받으며 묘한 분위기를 풍겼다. 특히 기안84는 거울 속 박나래의 모습을 빤히 바라보며 "잘 어울리네"라고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날 대상후보에 오른 박나래는 "대상을 받으면 기안84 씨와 결혼을 하겠다"고 파격적인 공약을 내세웠다. 기안84 역시 베스트커플상을 수상하자 "여자가 용기를 냈는데 빼는 것은 아닌 것 같다"며 결혼 공약을 수락했다. 이와 함께 박나래의 이마에 뽀뽀를 하며 설렘을 안기기도.



이마 뽀뽀를 한 후 두 사람의 분위기가 더욱 심상치 않았다. 부끄러운 마음에 먼저 무대를 내려온 기안84. 그는 박나래에게 "미안하다"고 말했고 박나래는 "괜찮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괜찮냐'고 물어보며 서로를 생각하기도 했다.



매회 거듭되는 핑크빛 분위기. 실제인 지 방송인 지 보는 사람들도 헷갈릴 정도다. 이젠 온 시청자들이 응원하는 커플 박나래, 기안84. 두 사람의 러브라인을 향한 시선이 여전히 뜨겁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MBC '나혼자산다'




이서진, 美 명문대서 만난 여자 공개
정우성 10년 교제한 여자 알고보니
김상중, 사기결혼 당할 뻔한 과거
낸시랭 남편, 동거녀 사위 노릇해놓고..
사망한 톱스타의 내연녀 근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