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줌인] “脫걸그룹의 고백”... ‘이중생활’ 씨엘X산다라박의 연애담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씨엘과 산다라박, 걸그룹이 아닌 그녀들의 솔직한 연애담이 ‘이중생활’을 통해 공개됐다. 



28일 방송된 tvN ‘그 녀석들의 이중생활’에선 씨엘과 산다라박의 연말 파티가 공개됐다. 



파티에서 빠질 수 없는 것이 바로 연애 이슈다. 씨엘과 산다라박 역시 솔직한 입담으로 연애담을 전했다. 



특히나 산다라박은 “씨엘 조언 때문에 망한 적이 있다”라며 관련 사연을 전했다. 산다라박은 “씨엘은 연애에도 돌 직구 스타일이다. 그런데 내가 씨엘처럼 하면 남자들이 어색해 하는 거다”라고 토로했다. 



“심지어 씨엘이 내 폰으로 대신 문자를 보낸 적도 있다. 다 망했다”라는 것이 산다라박의 설명. 



‘그 녀석들의 이중생활’ 촬영은 크리스마스 전에 행해진 것. 산다라박은 “아직 시간은 있다. 난 여자가 먼저 연락하는 게 나쁘지 않다고 생각한다”라며 ‘연애의지’를 불태우기도 했다. 



씨엘은 어떨까. 씨엘은 “연애 근황 없나?”라는 친구들의 질문에 “내가 지금 이걸 찍고 있는데 그런 소리 하지 말아 달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친구들이 “방송 보면 호텔에만 있더라. 밖으로 나가라”라고 조언하자 씨엘은 클럽 만남에 대한 부정적인 반응을 나타냈다. 



씨엘은 “난 그런 데서 남자를 만나고 싶지 않다”라는 확고한 거절로 연애소신을 밝혔다. 



이에 패널 유세윤은 “그런 데서 만나서 결혼하는 경우도 있다”란 한 마디로 큰 웃음을 자아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tvN




중국이 열광 중인 미모의 파일럿 사진
비♥김태희 미모의 딸 공개 '천사'
또 터진 YG 마약 스캔들
그러나 조두순은 곧 출소한다
연예인 DC 받았다 된통 당한 톱★